소비자심리 2개월 연속 반등…주택가격심리 급등

0
22
국내 코로나 19 확산 세가 진정되고 주가 상승이 나타나면서 소비자 심리가 2 개월 연속 개선 흐름을 보였다.
26 일 한국 은행이 발표 한 ‘2020 년 6 월 소비자 동향 조사 결과’를 보면 6 월 소비자 심리 지수 (CCSI)는 81.8로 전월 대비 4.2 포인트 상승했다.
CCSI는 가계 설문 조사를 바탕으로 한 소비자 동향 지수 (CSI) 중 6 개 주요 지수를 표준화 한 지표 다. 기준치 100을 하회한다는 것은 과거 (2003 년 1 월 ~ 지난해 12 월) 평균치보다 경기를 비관적으로 보는 소비자가 낙관적으로 보는 소비자보다 많다는 얘기 다.
CCSI는 코로나 19 충격이 본격화 된 지난 2 월부터 3 개월 연속 하락하면서 금융 위기 당시 수준으로 소비 심리가 위축됐다. 이후 5 월부터 심리는 반등 됐고 6 월에도 흐름이 이어지는 모습이다.
한은은 “6 월 CCSI는 코로나 19의 확산 세가 크지 않은 가운데 적극적인 정책 대응, 주가 상승 등의 영향으로 경기 및 가계 재정 상황 관련 지수가 모두 개선됐다”고 설명했다.
CCSI를 구성하는 항목별로 보면 6 개 모두 상승했다.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한 것은 현재 경기 판단 CSI (44)로 8 포인트 올랐다. 이어 현재 생활 형편 CSI (84) 5 포인트, 향후 경기 전망 CSI (70) 3 포인트, 생활 형편 전망 CSI (87) 2 포인트, 소비 지출 전망 CSI (93) 2 포인트, 가계 수입 전망 CSI (88) 1 포인트 순으로 상승했다.
기여도로 봐도 모든 항목이 상승했다. 현재 생활 형편 CSI가 가장 높은 1.3 포인트로 기여도 상승을 보였다. 현재 경기 판단 CSI와 소비 지출 전망 CSI도 각각 0.8 포인트 씩 심리 상승에 기여했다. 또 생활 형편 전망 CSI 0.5 포인트, 가계 수입 전망 CSI 0.4 포인트, 향후 경기 전망 CSI 0.4 포인트의 지수 상승에 기여했다.
주택 가격에 대한 심리는 급등했다. 지난 5 월 보합세였던 주택 가격 전망 CSI는 6 월에 16 포인트가 급등하면서 112를 나타냈다. 이는 지난 2018 년 9 월 19 포인트 상승 이후 21 개월 만에 최대폭 상승이다. 서울 지역 아파트 매매 가격의 상승 전환, 수도권 및 여타 비 규제 지역을 중심으로 한 전국 아파트 매매 가격 오름세 지속 등의 영향이라고 한은은 설명했다.
아울러 취업 기회 전망 CSI 2 포인트 상승한 65를 기록했다. 경기에 대한 부정적 인식 완화 등의 영향이다.
응답자들이 앞으로의 소비자 물가 상승률을 어떻게 전망 하는지를 보여주는 기대 인플레이션 율은 1.6 %를 기록했다.
지난 1 년 동안 소비자 물가가 얼마나 오른 것 같은지를 나타내는 물가 인식은 1.7 %였다. 기대 인플레이션 율과 물가 인식 모두 전월과 동일했다.
한은은 “향후 CCSI는 주로 코로나 19의 전개 상황 및 관련 정책 대응 등에 영향을받을 것으로 보인다”고 전했다.
파이낸셜 뉴스 예 병정 기자
저작권자 (C) 파이낸셜 뉴스. 무단 전재 – 재배포 금지